삼성전기,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 획득
입력 : 2021-06-04 08:11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삼성전기(009150)가 부산사업장에 대해 안전환경국제공인기관(UL)으로부터 '폐기물 매립 제로(ZWTL)' 골드 등급을 획득했다.  
 
삼성전기 안전환경팀장 김성민 상무(오른쪽)가 UL로부터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서를 받고 있다. 사진/삼성전기
 
4일 삼성전기에 따르면 폐기물 매립 제로 인증은 사업장에서 발생하는 폐기물을 다시 자원으로 활용하는 비율에 따라 플래티넘(100%), 골드(99~95%), 실버(94~90%) 등급을 부여한다. 기업의 자원순환 노력을 평가하는 지표로 활용되며, 안전 환경 국제 공인기관인 UL에서 평가한다. 
 
삼성전기 부산사업장의 평균 자원순환율은 97.2%로 국내 평균 재활용률(86.5%)대비 10% 이상 높은 수준이다.
 
삼성전기는 2019년부터 '폐기물 배출 제로' 목표를 수립 후 폐기물 재활용 시설에 지속 투자했고, 새로운 연료 개발에 성공했다. 특히, 폐수 슬러지에 있는 미량의 구리를 재활용하기 위해 폐수처리장의 구리 응집시설을 보완하고 고효율 탈수시설을 설치해 매월 150톤의 폐수 슬러지를 재활용 할 수 있게 됐다.
 
경계현 삼성전기 사장은 "지속가능경영을 위해 안정적 수익, 사회 구성원의 행복 추구, 환경적 책임의 실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며 "제품 전과정 책임주의를 도입하여 제품생산의 모든 과정에서 환경을 고려하는 그린 IT 기업으로서 위상을 높이겠다"고 밝혔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